탁현민, 조국은 내친구...어떤 상황이라도, 힘들고 아파할 때 옆에 있을 것

김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2:57]

탁현민, 조국은 내친구...어떤 상황이라도, 힘들고 아파할 때 옆에 있을 것

김승환 기자 | 입력 : 2019/11/28 [12:57]

▲     © 사진=tvN 쎈터뷰 화면


[OBC더원방송]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자문위원이 한 방송에 출연해 "조국 전 법무장관은 내 친구, 그가 가장 힘들고 아파할 때 옆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7일 YTN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한 탁 자문위원은 "조 전 장관에 대한 질문을 제게 하는 것은 저로선 좀 잔인하게 느껴진다"이 이같은 의견을 밝혔다.

 

그러면서 "사람에 대한 평가는 삶 전체로 해야지, 특정한 사실로 그 사람이 평가되는 것은 무척 억울한 일"이라며 "재판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저는 그 사람의 옆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탁 자문윈원은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해 "저를 많이 좋아해 주시고 저도 많이 따랐다"며 "본인이  현실정치에 참여하지 않겠다고 선언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고민이 있었을까 싶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PHOTO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