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TV
사건과사고
[사건과 사고] 보이스피싱 유통책 검거 도운 용감한 시민 포상
우측 상단의 파란(빨강)색 '본문듣기'아이콘을 누르고 음성으로 청취하세요
기사입력: 2019/05/14 [16:48]  최종편집:
김정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뉴스 in 현장과 사건과 사고 소식 등을 전하는 김경훈 뉴스캐스터     ©김경훈 기자

[더원방송]  1억 4천여만원을 총책에게 전달한 보이스피싱 유통책 검거에 협조한 시민에게 포상과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했습니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보이스피싱 총책에게 전달하는 유통책이자 현금인출책인 피의자 A씨(28)를 검거하는데 도움을 준 제보자 B씨(36)와 퀵서비스 기사 C씨(70)가 그 주인공입니다.

 

이들과 협조해 피의자를 현장에서 검거한 하남경찰서 지능수사팀 박태용 경위에게 포상했습니다.

 

하남경찰서는 지난 3일 불상의 피해자들로부터 입금된 피해금 1억4천만원 가량을 상선의 지시에 따라 10회에 나눠 무통장 이체해 1건당 30∼50만원의 수수료를 받은 피의자 A씨을 검거 지난 5일 구속했습니다.

 

A씨는 체포 당시 체크카드 14장과  대포폰 2대, 현금 50만원, 타인의 주민등록증 1매를 소지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