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수원 가볼만 한 곳] 광교호수공원 꽃빛단지 조성, 화성행궁·미술관·박물관은 연휴 개방
기사입력: 2019/09/10 [16:31]  최종편집:
김정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원방송]  수원시가 추석 연휴에 가볼 만 곳을 추천한다.

▲ 수원광교호수공원 꽃빛단지에 핀 해바라기.     © 김정순 기자

 

2014년 대한민국 경관 대상에서 최고의 경관으로 선정된 광교 호수공원에는 꽃빛단지뿐 아니라 호수를 감싸는 생태하천, 커뮤니티 숲, 조용한 물숲 등 산책하기 좋은 장소로 야경이 특히 아름답다.

 

화성행궁은 연휴 내내 문을 열고, 13일에는 무료 개방한다. 12·14일에는 저녁 9시까지 야간 개장한다. 13~15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화성행궁 중앙문에서 도자기·풍경 만들기, 한지 공예 등을 할 수 있는 ‘주말체험마당’이 진행된다.

 

▲ 화성어차와 벨로택시는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정상 운행한다.     © 김정순 기자

 

화성어차, 자전거택시 등 수원화성 곳곳을 지나는 탈거리는 13일에만 운행을 멈추고, 플라잉수원은 13일(오후 1시부터)에도 운행한다. 연무대 국궁장에서는 국궁체험, 서장대에서는 타종체험을 할 수 있다. 화성행궁·연무대 주차장은 13일 무료 개방한다. 

 

▲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연휴 내내 무료 개방한다. 사진은 기획전시 ‘셩 : 판타스틱시티’     © 김정순 기자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과 아트스페이스 광교는 12~15일 휴관 없이 무료 개방한다.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아트스페이스 광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서는 현재 ‘셩 : 판타스틱시티’, ‘재-분류 : 밤은 밤으로 이어진다’, ‘人 -공존하는 공간’ 등 3건의 기획전시가 열리고 있다.

 

수원컨벤션센터 내 아트스페이스 광교에서 열리는 전시회 ‘최정화, 잡화雜貨’에서는 생활 속 익숙한 소재들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작품 100여 점을 볼 수 있다. 

 

수원박물관·수원화성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은 12~15일 무료 개방한다. 수원박물관은 10월 20일까지 시 승격 70주년 특별기획전 ‘사람중심, 더큰 수원’을 연다.

 

수원시 홈페이지(http://www.suwon.go.kr) 왼쪽 상단 ‘수원관광’ 배너를 클릭하면 수원시 관광에 관한 모든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