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정치
용인 김기준 시의원, 보라동 물류센터 건축허가 취소요구 5분 발언
기사입력: 2019/04/21 [21:53]  최종편집:
김경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기준의원/용인시의회

 [더원방송]  용인시의회 제23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 앞서 보라동 택지지구 내 물류센터 건축허가 취소를 요구하는 5분 발언으로 주목을 받았다.

 

김기준 의원은 이날 지난 2월 21일 기흥구 보라동 택지지구 내 고층빌딩 23층보다 높은 높이 58m의 초고층 냉동 물류센터가 아파트 전면부 조망권을 가로막고 있는데 환경영향평가, 교통영향평가 등을 거치지 않고 인허가가 날 수 있었는지 의구심을 나타냈다.

 

김 의원은 특히 냉동가스시설로서 중학교와 118m 밖에 떨어져 있지 않아 교육청의 심의를 인허가 전에 받았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물류센터의 인허가 건에 대해 원점에서 문제점을 조사하되 인허가 취소를 해야한다고 요구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이상범 19/04/22 [11:02]
택지지구개발 법자체가 어린이의 안전과 시민들의 생활권을 보장을 위한 해석이 아닌 단순한 부지 활용을 위한 비현실적인 기준입니다.현재 취학아동이 있는 세대가 3800세대가 넘습니다.이런지역에서 10년도 더 된 허허벌판때의 기준으로 건축허가를 내주어 주민의 생활권 침해를 한다는게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용인시는 이제와서 ""용도지역 변경""검토 말이 됩니까? ""층고축소의 권고""로 해당 개발업체와 협상중이라는 것ㅇㅣ 말이 됩니까?? 수정 삭제
admin 19/04/22 [20:55]
알겠습니다. 연락주시면 메모했다가 취재하는데 참고하겠습니다. 031-227-8350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