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강남 대도초‧도성초‧세명초등학교 횡단보도 스몸비 막는다
기사입력: 2019/03/10 [23:02]  최종편집:
김경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강남구 대도초‧도성초‧세명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에 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이 설치되고, 스마트폰 사용을 금하는 앱 서비스가 제공된다,     © 김경훈 기자


[더원방송] 서울 강남구 소재 대도초‧도성초‧세명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에 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이 설치된다.

 

10일 강남구에 따르면 ‘스몸비(스마트폰과 좀비의 합성어)’ 교통사고를 막기 위해 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 설치와 휴대폰 사용 차단 앱 서비스를 시작한다.

 

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은 위치감지 센서가 적색 신호와 녹색 신호시에 보행자를 인식해 각종 음성안내 메시지를 보낸다.

 

강남구는 근거리 무선통신장치 비콘(Beacon)을 이용해 신호등에 부착된 QR코드로 앱을 설치해 횡단보도 이용시 휴대폰 사용을 막는 스마트폰 앱 서비스도 체공한다.

 

이광우 교통행정과장은 “향후 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의 사고 예방 효과를 분석해 설치 지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