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경기도 민원조정관,764건 핑퐁민원 해결
기사입력: 2019/01/09 [17:26]  최종편집:
김경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원방송]  소위 핑퐁민원으로 골탕을 먹었다는 민원들이 속속 해결되고 있다는 소식이다.

 

경기도 9일  민원조정관제 도입 석 달 만에 764건의 실적을 기록했다며 부서 간 떠넘기기(핑퐁민원), 불필요한 처리기간 연장(지연), 처리상황에 대한 안내 부족 등으로 발생하는 2차 불만민원을 예방효과까지 취했다고 밝혔다.

 

도는 지난 해 10월 1일 6급 1명과 7급 3명을 민원조정관으로 임명해 운영 중이다. 

 

이에 지난해 말까지 석달동안 4명의 조정관이 접수받아 처리했거나 처리중인 민원은 모두  2만6,007건으로 1인 일평균 103건을 넘는 증가 추세다.

 

이에 대해 김완수 민원조정관은 “향후 민원인이 희망할 경우 처리부서 동행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이를 위해 민원조정관제를 확대운영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