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한국해피타트와 안성사람들고려인 목조주택 지어 줘
기사입력: 2018/05/10 [18:31]  최종편집:
엄순옥 리포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작은 식당을 운영하다가 화재로 전 재산을 잃어버린 고려인에게 목조주택을 지어 준 한국해피타트와 안성사람들     © 김경훈 기자

 

[더원방송]  한국해비타트가 지원한 목조주택을 고려인 정 씨(57) 가정에 전달하는 기증식이 10일 오전 10시, 안성시 성남동에서 열렸다.

 

대상자 정씨는 한국에서 생활하는 고려인으로,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식당을 운영하며 안정을 찾아가던 중 한파가 매섭던 지난 1월 16일 새벽, 갑작스런 화재로 전 재산을 잃었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생계가 막막한 상황이었다. 안타까운 소식을 접하게 된  안성시에서는 긴급생계비를 지원하는 한편 안성1동사무소, 대한적십자 경기도지사 안성1동봉사회, Daum 같이가치 모금진행, ㈜ 엠.에이환경, 종교단체 등 주변의 따뜻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 졌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