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명곡' 트롯천재 홍잠언, 박상철과 불후도 접수?! 기타 신동 양태환X몽니 상대로 1승

김소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3/21 [19:46]

'불후의명곡' 트롯천재 홍잠언, 박상철과 불후도 접수?! 기타 신동 양태환X몽니 상대로 1승

김소리 기자 | 입력 : 2020/03/21 [19:46]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OBC더원미디어] 트롯신동 홍잠언의 신드롬이 '불후'에서 빛을 발했다. 양태환의 연승을 저지하며 1승을 거머쥐었다.

 

21일 방송된 KBS2 ‘불후의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트로트 가수 박상철과 홍잠언이 '자옥아'를 완벽하게 열창했다.

 

홍잠언은 두 번째 주자 양태환의 공연을 본 후 “솔직히 저는…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연습해도 저렇게 잘하지 못할 것 같다”고 감탄했고 MC들은 “열 살인데 멘트가 보통이 아니다”라며 놀라워했다.

 

세 번째 무대에 오른 박상철과 홍잠언은 본격적인 무대를 꾸미기에 앞서 두 사람이 모두 '전국 노래자랑' 최우수상 수상자 출신이라는 공통분모를 갖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홍잠언은 모두가 기립 박수하게 만드는 최고의 무대를 보여줬고 양태환의 연승을 저지하고 1승을 달성했다. 하지만 이후 국악 신동 김태연과 대결하게 되어 “아 망했다”라며 망연자실해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무대가 끝나고 김태우는 "저희 세대 때 신동이라고 하면 그 나이 때에서 잘하는 느낌이었는데 지금은 그냥 기성 가수들이 무대를 꾸미는 느낌"이라고 극찬했다. 또 김소현은 "흔들림 없는 시선처리도 너무 대단한 것 같다"라고 칭찬했다.

 
#불후의명곡#트롯천재 홍잠언# 박상철과 불후도 접수#기타 신동 양태환X몽니 상대로# 1승# 관련기사목록
PHOTO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