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단의 조치 '카이스트' 선제적 대응 '원격수업 무기한 연장+기숙사 퇴실 조치'

김경훈 기자 | 기사입력 2020/03/13 [15:37]

특단의 조치 '카이스트' 선제적 대응 '원격수업 무기한 연장+기숙사 퇴실 조치'

김경훈 기자 | 입력 : 2020/03/13 [15:37]

  © 출처=카이스트 홈페이지


[OBC더원뉴스] 한국과학기술원(KAIST)이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원격수업을전면  연장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13일 카이스트에 따르면 전날 학·처장이 참석한 부총장단 회의에서 오는 16일부터 2주 동안 시행키로 한 원격수업을 무기한 연장키로 했다.

 

최근 세계보건기구(WHO)가 팬데믹(세계적 대유행병)을 선언하고, 국내에서 집단감염이 지속되는 등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는 상황을 반영한 것이다.

 

담나 대면 강의로 전환할 경우 최소 2주 전에 공지한다는 계획이다. 또 감염병 차단을 위해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학부생들의 생활관(기숙사) 입소를 제한키로 했다.

 

이와 함께 학생들의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현재 생활관에 거주하고 있는 학생들도 퇴사시킬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카이스트는 현재 입사하지 않은 학부생들에 한해 봄학기 생활관비 전액 환불을 실시하기로 했다. 다만, 학기 중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돼 재입사하는 경우에는 실제 입주 기간만큼 생활관비를 지불해야 한다.

 

 
PHOTO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