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이영애, 나는 '아미'고백...스타의 찐 스타 'BTS'

김소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22:00]

'한밤' 이영애, 나는 '아미'고백...스타의 찐 스타 'BTS'

김소리 기자 | 입력 : 2020/02/12 [22:00]

▲     © 사진=이영애 SNS


[OBC 더원뉴스] SBS ‘한밤’에서 이영애가 BTS 팬인 '아미'임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본격연예TV 한밤’에서는 격이 다른 아름다움의 소유자 이영애의 화보 촬영장이 공개됐다.

 

이날 이영애는 남다른 동안 미모를 뽐냈다. 이영애는 지난해 열린 '청룡영화제' 시상자로 나서 "얼굴 대상이다"는 평을 받은 것에 대해 "오랜만에 나와서 좋게 봐주신 것 같다"고 수줍게 웃었다.

 

미모를 유지하는 비결에 대해 이영애는 “제 나이대로 보일 수 있는 건 자연스럽게 보이고” “자외선을 피하기 위해 선글라스를 자주낀다”라고 말했다.

 

이영애는 SNS를 이용하는데 어색하다며 “한번에 8개를 한꺼번에 올려서 다들 당황해하더라”라고 말했다.

▲     © 사진=SBS '본격연예TV 한밤'



특히 BTS와 함께 찍은 사진이 화제가 된 것에 대해 이영애는 “제가 홍콩에서 시상식에 참석했었는데 BTS와 찍은 사진을 자랑하고 싶었다. 저도 아미이고, 딸 승빈이도 아미다”라며 “최애 멤버는 없고 다 좋아한다.

 

그러면서 '최애' 멤버에 대해 "저는 다 좋아한다. 딸 승빈이는 뷔다"고 덧붙였다.  

 

앞으로 어떤 연기를 하고 싶냐는 질문에 이영애는 “세월이 흐른 후의 ‘봄날의 간다’를 해보고 싶다”라며 “그때와 다른 느낌과 다르지 않겠냐”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PHOTO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