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하니, 동생 안태환 '화려한 家의' 남매, 꿀 케미와 폭로 열전?!

김소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1/19 [10:16]

EXID 하니, 동생 안태환 '화려한 家의' 남매, 꿀 케미와 폭로 열전?!

김소리 기자 | 입력 : 2020/01/19 [10:16]

▲     © 사진=하니 SNS


[OBC더원뉴스]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그룹 EXID 멤버 하니가 '허당미'를 뽐냈다.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가수 겸 배우 하니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하니는 남동생인 배우 안태환과 만나 함께 식사했다. 두 사람은 서로를 북돋워 주며 하이파이브를 하는 리액션을 하는 등 꿀 케미를 자랑했다.

 

하니 남동생과 매니저의 깜짝 폭로 열전이 TV 앞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두 사람이 현실 속 하니의 덤벙거림에 대해 폭로하며 공감대를 형성한 것. 하니가 소지품을 잘 놓고 다니는 것부터 물건을 잘 떨어뜨리는 것까지 끝없이 이어지는 매니저와 남동생의 폭로에 하니는 어쩔 줄 모르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이영자는 송가인에게 "가인 씨는 오빠랑 이런 호흡이 있냐"고 물었다.

 

송가인은 "안 한다. 잘 보지도 않는다. 싸워도 돌로 던지고 싸운다. 짱돌로 싸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