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아무노래나'에 '아무렇게나 춤'...지코의 '아무노래' 맞춤 안무

김소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1/15 [18:14]

이효리, '아무노래나'에 '아무렇게나 춤'...지코의 '아무노래' 맞춤 안무

김소리 기자 | 입력 : 2020/01/15 [18:14]

▲     © 출처=이효리 SNS


[OBC더원뉴스] 가수 이효리의 인스타그램 댄스 동영상에 후배 래퍼 지코가 감사 댓글을 달아 눈길을 끈다. 

 

역시 '믿고 듣는 지코'였다. 이번엔 가수 이효리까지 나서 지코의 노래에 공감했다.

 

이효리는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에 "I ♥ this song(이 노래 좋아한다)"면서 지코의 '아무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영상을 공개했다. 

 

"아무렇게나 춤춰"라는 노랫말도 적어 이효리만의 댄스 스웨그를 자유롭게 표현했다. 지난해 11월 마지막 업로드 이후 무려 3개월만의 근황인 바, 네이버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대중적 관심을 끌었다. 

 

윤아는 "언니, 진짜 '아무노래'에 아무렇게나 춤추는데 이렇게 느낌 충만. 잘 추시면 저 또 반해요"라고 반응했다. 지코는 "우왓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행복한 표정의 이모티콘을 보내 기쁨을 드러냈다. 

 

지코는 유재석, 장성규, 피오, 헨리, 화사, 청하, 송민호 등 스타들과의 홍보 영상을 직접 촬영해 입소문을 내고 있다. 

 

특히 지코의 아무노래의 가사가 최근 불거진 음원 사재기 의혹과 맞물린 해석으로도 관심을 얻고 있다. 

 

'왜들 그리 다운돼있어', '왜들 그리 재미없어', '분위기가 겁나 싸해. 요새는 이런 게 유행인가'라는 노랫말이 차트를 휩쓴 사재기 의혹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는 분석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