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인터넷은행 ‘토스뱅크’ 재수 끝에 금융위 예비인가 통과...2012년 7월 출범

'토스 컨소시엄' 자본안정성 보강...인터넷은행 설립 취지 부합은 의문

김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19/12/16 [14:30]

제3인터넷은행 ‘토스뱅크’ 재수 끝에 금융위 예비인가 통과...2012년 7월 출범

'토스 컨소시엄' 자본안정성 보강...인터넷은행 설립 취지 부합은 의문

김승환 기자 | 입력 : 2019/12/16 [14:30]


[OBC더원방송] 모바일 금융플랫폼 한국토스은행(토스뱅크)이 신규 인터넷 전문은행 사업을 위한 예비 인가를 통과했다.

 

금융위원회는 16일 임시 정례회의를 열어 외부평가위원회(외평위) 평가 의견 등을 고려해 토스뱅크에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 인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재수생인 한국토스뱅크(가칭·토스뱅크)는 지난 예비인가 시 지적받았던 자본 안정성 면을 보강하면서 예비인가의 문턱을 넘었다.

 

이로써 오는 2021년에는 카카오뱅크·케이뱅크와 인터넷전문은행 '삼국시대'를 맞을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다만 토스뱅크는 향후 지주사 전환 이슈와 현재 대주주인 토스의 운영사 비바리퍼블리카의 재무 안정성 해결이라는 과제가 남았다. 

 

앞서 금융·법률·회계 등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외부평가위원회(외평위)는 지난달 28일 토스뱅크와 소소스마트뱅크 등 2곳의 신청서류에 대해 집중적으로 심사했다.

 

한편 토스뱅크의 주주 중 상장사는 하나금융지주, 한화투자증권, 한국전자인증이 있다.

 

토스뱅크의 최초 자본금은 2500억원이며 최대 주주는 토스(의결권 기준 34%)다. KEB하나은행·한화투자증권·중소기업중앙회·이랜드월드는 2대 주주로 참여한다.  

 

토스뱅크는 인적·물적요건 등을 갖춰 본인가를 신청하게 되고 금융위원회로부터 본인가를 받으면 본인가 후 6개월 이내 영업을 개시할 수 있다. 오는 2021년 중 토스뱅크의 영업이 시작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토스뱅크, 소소스마트뱅크 등과 인터넷은행 예비인가를 신청한 ‘파밀리아스마트뱅크’의 경우 기본적인 자료인 신청서류를 준비하지 못해 지난 11일 예비인가 신청을 자진철회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신천지 영생은 초딩도 아는 웃기는 사기다 속지말자 20/03/05 [17:53]
신천지 영생은 초딩도 아는 웃기는 사기다 속지말자 종교 사기쳐서 번돈으로 기부한다고 쇼하지 마라 국민을 속이지 마라 종교 사기쳐서 번돈 신도들한테 돌려주기 바란다 종교 자유는 좋지만 종교사기는 속지도 말고 믿지도 말자 신.천.지 교인이 신종 코르나 확산 주범인가 ?? 신천지 영생한다더니 코로나 걸려서 죽는구나 신천지 영생 사기 속지말자 초딩도 아는 웃기는 사기다 생로병사는 초딩도 아는 기본 상식이다 인류 역사에 영생한 사람이 없다 지금까지 영생 사기친 종교 사기꾼 다 죽었다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기독교 이단 사이비 종교명단 검색 필독하자 유튜브에서 이단의 뿌리 검색 하자 인터넷으로 현대 종교 검색하자 유튜브에서 신천지 김남희 폭로 검색하자 다음네이버구글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 필독하자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PHOTO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