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품절녀 된다...30일 중학교 친구와 결혼-김신영,솔지,길구봉구,천단비 출격

최정숙 기자 | 기사입력 2019/11/30 [10:20]

나비 품절녀 된다...30일 중학교 친구와 결혼-김신영,솔지,길구봉구,천단비 출격

최정숙 기자 | 입력 : 2019/11/30 [10:20]

▲     © 나비 sns


가수 나비가 오늘(30일) 서울 모처에서 한 살 연상의 비연예인 예비신랑과 결혼한다. 두 사람은 2년 열애 끝에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2년 열애한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중학교 동문으로 비연예인. 나비는 “중학교생 때부터 친구로 지냈다. 어른이 되어서도 가끔 만나서 술을 마시는 등 편한 사이로 지냈다. 서로 이성으로 보진 않았는데 불이 튀는 상황이 오더라”고 털어놨다

 

개그우먼 김신영이 이날 결혼식 사회를 맡으며 솔지, 길구봉구, 천단비가 축가를 부를 예정이다.

 

앞서 나비는 지난 16일 고정 게스트로 출연 중인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나비는 sns에 "오늘 너무나 많은 분들께 축하 인사를 받아 행복하고 감사한 하루였다. 제가 데뷔를 한지도 어느덧 12년이 다 되어간다. 그동안 저를 응원해주시고 마음 써주셨던 모든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며 "저는 이제 한 가정을 꾸려 현명하고 지혜로운 아내가 되려 한다.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서로 노력하며 책임감을 가지고 열심히 살 것"이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겸손한 모습으로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는 가수 나비, 그리고 항상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전달하는 그런 사람이 되도록 하겠다고 맺었다.

 

 

나비는 “앞으로도 겸손한 모습으로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는 가수 나비, 그리고 항상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전달하는 그런 사람이 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PHOTO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