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in현장] 경기도, IT활용 영유아보육‧안전 실증화사업계획 발표

김정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16:48]

[뉴스in현장] 경기도, IT활용 영유아보육‧안전 실증화사업계획 발표

김정순 기자 | 입력 : 2019/08/12 [16:48]

▲ 12일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고인정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부원장이 ‘IT활용 영유아 보육 · 안전 실증화사업’에 대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 김정순 기자


[김경훈 뉴스캐스터]  안전한 보육환경을 조성한다는 경기도의 발표에 따라 실증화 사업이 전개될 전망입니다. 김정순 기자가 보도합니다.


[김정순 기자]   IT을 활용한 영유아 보육․안전 실증화 사업계획을 고인정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부원장의  발표가  있었습니다.


[vcr]  고인정 부원장/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학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안전한 보육환경을 만들겠다.


내용을 정리해 보면 영유아 통학차량 탑승과 등‧하원 여부는 물론 활동량과 건강상태, 보육시설의 온도․습도․미세먼지 등의 정보까지 실시간 모니터링, 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는 설명입니다.


이날 발표된 ‘IT활용 영유아 보육․안전 실증화사업’은 크게 ▲안전한 등․하원 출석체크 시스템 개발과 ▲영유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 보육시설 환경정보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영유아 보육시설 ‘디지털 트윈’ 구축 등 4개 부문으로 구성됐습니다.

 

시스템 구축이 완료될 경우, 학부모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으며,요양원이나 장애인시설 등으로 사업을 확대 적용할 경우, 노약자 등 취약계층 복지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