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TV
뉴스 in 현장
[뉴스in현장] 용인시-경기도-SK하이닉스(주)-SK건설(주) 투자 양해각서 교환
기사입력: 2019/05/21 [11:55]  최종편집:
김정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경훈 뉴스캐스터]  사업비 120조가 투입되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를 조성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재명 지사와 백군기 용인시장, 이석희 SK하이닉스(주) 대표와 안재현 SK건설(주) 대표 등인데요. 김정순 기자가 보도합니다.

 

▲ 21일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백군기 용인시장,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안재현 SK건설㈜ 대표이사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투자 양해각서에 서명했다.     © 김정순 기자

 

[김정순 기자]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일원에 조성되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는 투자 양해각서가 교환됐습니다.

 

이를 위해 경기도와 용인시, 그리고 SK하이닉스(주)와 SK건설(주) 결재권자들이 협약서에 서명했습니다.

 

▲ 이재명 지사     © 김경훈 기자

 

[vcr]   이재명 경기도지사

-용인반도체클러스터가 기존 방식과는 다르게 중소기업과 상생·공존하고  지역사회와도 서로  존중하고 협력하면서 함께 발전했으면 좋겠습니다.

 

▲ 백군기 용인시장     © 김경훈 기자


[VCR]백군기 용인시장

-오랫동안 살아온 삶의 터전을 잃을 처지에 있는 주민들에게도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할 것입니다. 

 

▲ 이석희 SK하이닉스(주) 대표이사     © 김경훈 기자


[VCR]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

-용인반도체클러스터가 명실공이 세계적인 반도체클러스터가 될 수 있도록 SK하이닉스 구성원들 모두가 힘을 합치겠습니다.

▲ 안재현 SK건설(주) 대표이사     © 김경훈 기자



[VCR] 안재현 SK건설 대표

-백년이상 가는 명품 산업단지로 만들겠습니다.

  

이들은 모두 지역고용 창출과 지역기업 활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를 약속했습니다.

 

SK그룹은 오는 2021년까지 1조6천억원을 투입해 부지 조성을 완료하고, 2024년까진 반도체 생산시설인 FAB 1기를 완공한 뒤 추가로 3개의 FAB을 연차적으로 건설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더원방송 김정순입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