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용인시 구갈동-신세계교회, 무연고자 장례식 협약
기사입력: 2019/05/15 [18:52]  최종편집:
김정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5일 구갈동과 신세계교회, 구현선원이 작은장례식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 김정순 기자

 

[더원방송]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신세계교회․구현선원과 지역의 저소득 무연고자를 위한 작은 장례식을 지원키로 협약을 15일 체결했다.


보통 저소득 무연고자가 사망하면 장례를 치러줄 가족이 없어 관할 구에서 장례식은 생략하고 화장․봉안을 맡아 진행했는데 이를 안타깝게 여긴 동 공무원들과 협의체 위원들이 망자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를 하고자 이번 협약을 맺은 것이다.

 

협약에 따라 신세계교회와 구현선원은 고인의 생전 종교를 반영한 제례실을 마련하고 장례식을 주관한다. 협의체 위원들은 장례식에 참여해 고인의 마지막을 함께 한다.

 

협의체 위원장은 “외로이 죽음을 맞는 지역주민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고인의 명복을 빌고 사후까지 돌보는 지역복지공동체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