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화성시,지능형 신호등 교체 효과있을려나
기사입력: 2019/01/11 [00:21]  최종편집:
김경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능형 신호등의 차량의 정지회수와 교통신호위반 등의 감소효고가 큰 것으로 알려졌다.

 

[더원방송] 교통체증을 다소간 완화하기 위해 지능형 신호등 설치를 적극 도입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체증이 심각할 경우 우회도로를 새로 건설하거나 확포장할 경우 많은 비용이 소요되기 때문.

 

실제로 화성시는  국도43호선·39호선 지능형 신호등으로 교체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능형 신호등 교체할 경우 저비용으로 교통 불편 해소와 차량 평균 통행속도는 증가, 대기차량의 정지회수는 감소로 교통체증 완화는 물론 신호위반 횟수도 줄어들기 때문.

 

이에 화성시는 국비와 시비 포함 사업비 4억8300만원을 투입 오는 3월부터 국도 43호선 3개 교차로(향남읍 평리 ~ 하길리), 국도 39호선 1개 교차로(향남읍 상신리, 제약공단아파트 앞)에 설치할 계획이다.

 

지능형 감응신호 시스템은 교차로 내 이동 차량을 감지해 꼭 필요한 신호만을 부여하고 나머지 시간에는 항상 주도로에 직진 신호를 부여하는 시스템이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