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news)
사회
용인시, 민간APT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협약
기사입력: 2018/08/09 [12:12]  최종편집:
김경훈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원방송] 용인시가 빠르면 내년 상반기중 250명 수용 규모의 국공립 어린이집 3곳을 설치한다. 

 

이를 위해  시는 디에스네트웍스(주), ㈜피데스피엠씨, ㈜신영 등 민간아파트 사업주체 3사와 손을 잡았다고 9일 밝혔다.

 

백군기 시장은  협약식에서 “부모님들이 아이를 믿고 맡길 수 있도록 보육환경을 개선하고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협약에 따라 3곳 아파트 사업주체는 어린이집을 개원일부터 20년간 용인시에 무상 임대하고, 단지 입주민 자녀의 우선 입소권을 일정비율 갖게 된다.

 

용인시는 리모델링 공사비와 기자재 구입비, 어린이집 운영 위탁업체 선정 등 예산과 행정지원을 한다. 어린이집 설치 후에는 운영권을 넘겨받아 양질의 보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 OBC-더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